공지사항
실시간Q&A
캠프현지소식
프리뷰투어
포토갤러리
  • 미국동부
    AM 02:25:59
    미국서부
    PM 23:25:59
    캐나다
    PM 23:25:59
    영국
    AM 07:25:59
    뉴질랜드
    PM 18:25:59
    호주
    PM 16:25:59
    필리핀
    PM 14:25:59
    사이판
    PM 16:25:59
제목 [호주 Preview탐방]호주,John Paul International Colle
작성자 mbcadmin 작성일 2019.03.29 조회 8057


[ 2020겨울- 호주 Brisbane Study Tour Camp ]


자녀안심 MBC연합캠프의 2020 겨울 해외 영어캠프 Preview Tour

호주 Brisbane 캠프, John Paul International College 탐방 편

생생한 현지의 모습을 전해드리는 MBC연합캠프의 프리뷰 투어 시간입니다.



Australia Brisbane, Study Tour Camp

John Paul International College





오늘은 따뜻한 여름 계절을 보이며, 아름다운 환경과 다양한 문화 체험을 특징으로 꼽는 호주의 브리즈번 캠프가 진행되는 존폴 컬리지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MBC연합캠프와 인연을 이어 온지 햇수로 9년차가 되어가는 소중한 학교인 John Paul International College는 학생 수가 약 2,500여명이 되는 브리즈번 내에서도 규모가 큰 학교입니다.




유치원부터 12학년까지의 교육 과정을 이루는 학교로서, 학생 수만큼이나 넓은 캠퍼스를 갖추고 있습니다. 한국의 겨울방학 기간은 현지 또한 방학 일정을 갖게 됩니다. 캠프에 참여하는 우리 MBC연합캠프 학생들은 첫 날 학교 투어를 통해 학교의 곳곳을 담당 선생님의 설명을 들으며 이해하고, 캠프 기간 동안 학교의 시설들을 이용하며 현지 학생들과 동일한 조건에서 학교를 참여할 수 있습니다.





캠퍼스 투어를 하며 볼 수 있는 학교의 모습들 중 흥미로운 점은 캠퍼스 중간에 위치한 호수 입니다. 한국의 일반 학교에서는 쉽게 볼 수 없는 자연 친화적인 모습으로 수 많은 나무들에 둘러싸인 호수는 학생들이 쉬는 시간과 점심시간 동안 간단히 산책을 하며 둘러볼 수 있는 하나의 휴식처입니다.




국제 담당자 분과 함께 외부 캠퍼스를 둘러본 후, 학교 내부 교실을 들어가 보았습니다. 다양한 사진과 시각적 자료로 교실의 벽면을 꾸며놓은 것은 저에겐 참 인상적이었습니다. 학생들이 다양한 학습 방법을 통해 쉽게 내용을 습득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며, 그 이해도를 높이는 존폴 만의 학습 철학이 엿보이는 모습입니다.




국제담당 선생님은 MBC연합캠프의 한국 학생들이 학습하게 될 다양한 주제들 중 ‘호주의 음식 문화’에 대한 내용을 저에게 예시로 소개합니다. 주입식으로 영어를 외우고 따라하는 것이 아닌 John Paul 의 학습은 학생 주도적으로 이루어 진다는 것이 특징입니다. 담당 선생님께서는 저에게 한가지 주제를 다양한 접근 방식으로 참여하며, 즐겁게 영어를 하나의 언어로서 참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십니다.


토론과 발표, 체험학습, 그리고 학생 스스로 그 결과물을 만들어 가며 수업을 구성하는 주체는 “학생” 본인들 임을 인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선생님의 가치관이 돋보입니다.





규모가 큰 캠퍼스이니 만큼, 그 내부의 시설들도 학생들이 학교 생활을 맘껏 누릴 수 있도록 마련되어 있습니다. 학생들이 참여하는 1월의 날씨는 한국은 한 겨울을 띄고 있지만, 브리즈번은 가장 화창한 여름날씨를 보입니다. 무엇보다 체험학습이 꽤나 많은 호주의 일정상 화창한 날씨는 학생들이 캠프 일정을 소화하는데 큰 선물로 작용합니다.



학교의 국제 담당자와 미팅을 마친 후, 우리 MBC연합캠프의 학생들이 캠프 일정 중 방문하게 될 학교 근처의 Daisy Hill Forest를 산책 삼아 다녀왔습니다. 보통 캠프에서 한국으로 귀국하기 직전에, 이 공원에서 게임을 하며 BBQ파티를 가지기도 합니다.


학교에서 차량으로 5분정도 떨어진 곳에 이렇게 멋진 공원이 위치해 있고, 푸르른 나무가 가득한 이 곳에서 캠프 일정을 마무리 하며 즐겁게 시간을 보낼 학생들의 모습을 머리 속으로 그려봅니다.




오랜 인연을 맺어온 덕분에 존폴 학교는 한국 학생들에 대한 이해도도 꽤나 높은 학교입니다. 한국의 문화적 차이도 인지하고 계시며, 무엇보다 부모님과 떨어져 한국이 아닌 다른 환경에서 낯설어할 수 있는 한국 학생들을 돌봐주시기에 최적의 학교라고 자부하는 바입니다.

이번 겨울방학 캠프 또한, 아이들의 웃음소리 가득할 캠퍼스의 모습을 그리며 호주 브리즈번 프리뷰 시간을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더불어 John Paul 학교의 홈페이지 링크를 남깁니다.


이전 목록 다음